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전국-S 대전·충남·세종
부여군, 코로나 극복 영농지원 바우처 100만원 지급화훼, 학교급식 친환경농산물 납품 농가, 농촌체험휴양마을 신청 접수
  • 이기운 기자 lgu9878@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21.04.14 19:34
  • 댓글 0
부여군 청사 전경

[데일리스포츠한국 이기운 기자] 부여군(군수 박정현)이 코로나19로 인해 농업 경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를 지원하기 위한 ‘코로나 극복 영농지원 바우처 사업’ 신청을 30일까지 접수한다.

바우처 지급 대상자는 코로나19로 인해 피해가 발생한 화훼, 겨울수박, 학교급식 납품 친환경농산물, 말 생산농가와 농촌체험휴양마을이 해당된다.

신청자들이 5개 분야에 종사하는 농가 및 마을의 출하 실적 확인서, 통장거래 내역서 등 각종 증빙자료를 통해 20년 대비 19년 매출액 감소가 확인해 선정되면 농가당 100만원 상당 바우처 선불카드가 지급된다.

다만 긴급고용안정지원금, 소상공인 버팀목 자금 플러스, 한시생계지원금 등 타 지원사업과 중복 신청하여 지원받을 수 없다.

온라인 신청은 오는 30일까지 바우처 누리집에서 가능하며, 현장신청은 14일부터 30일까지 농지 소재지의 읍・면 행정복지센터에서 접수하면 된다.

군 관계자는 “이번 사업이 코로나19의 영향으로 피해를 입은 농가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