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전국-S 광주·전남
'전라남도인재개발원', 강진에서 힘찬 첫 출발 본격 시동광주에서 신축 이전 4월 1일 개원…13일 대면교육시작, 교육생 기반 지역 관광산업 활성화 기대
  • 최지우 기자 tm0153@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21.04.14 10:55
  • 댓글 0
전라남도인재개발원 전경

[데일리스포츠한국 최지우 기자] 광주에서 강진으로 옮겨 신축된 전남인재개발원(舊 공무원교육원)이 지난 13일, 역사적인 첫 대면 교육을 시작으로 힘찬 첫 행보를 시작한다. 

전남인재개발원은 도에서 총 사업비 478억 원을 들여 부지 7만 6천㎡, 건물 1만 4천㎡ 규모로 총 4개 동에 최첨단 시설과 휴게공간을 갖추고 지난 1일 개원했다. 

전남인재개발원은 지상 3층 규모로 업무시설인 본관과 교육시설인 인재관, 기숙사 등 4개 동을 갖추고 있다. 
 
10개 소형 강의실과 중대형 강의실 그리고  본관 1층에는 교육생들을 위ᅟᅡᆫ 커뮤니티스텝 휴게공간도 만들었다. 

이승옥 강진군수는 13일, 강진군 도암면 소재 전남인재개발원에 방문해 교육생에게 환영의 뜻을 전달하고 강진 특산물인 장미꽃과 쌀귀리, 가래떡을 전달했다.

이승옥 강진군수가 지난 13일 전라남도 인재개발원에 방문해 교육생과 인재개발원 직원을 격려했다

군은 전남인재개발원의 강진 이전에 따라, 연간 1만여 명의 교육생이 강진군을 방문할 예정으로, 이에 따른 직·간접적 방문 인원은 연 10만여 명에 달할 것으로 내다봤다. 

군은 당장 교육생의 교통 편의를 위해 금호고속과 오전, 오후 각 1회 운행을 4월 14일부터 실시하기로 협의하고, 총사업비 145억 원을 투입해 군도 3호선 도로 확포장 공사를 2022년 12월까지 완료할 계획이다. 

이밖에 숙박시설을 정비하고, 주요 관광지와 맛집, 농특산물을 알릴 수 있는 가이드북을 제작해 교육생의 체류가 지역경제 활성화로 이어질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방침이다. 

이승옥 강진군수는 “전남인재개발원을 이용하는 교육생들이 불편함이 없도록 섬세하게 지원하고, 이들의 강진 방문이 재방문으로 이어져 군민의 소득 증대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도록 홍보를 강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