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Biz Plus 컴퍼니
현대자동차그룹, 이웃돕기 성금으로 250억원 기탁
  • 이상민 기자 imfactor@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20.12.09 11:47
  • 댓글 0
정의선 회장. (사진=현대자동차그룹)

[데일리스포츠한국 이상민 기자] 현대자동차그룹이 이웃돕기 성금으로 250억 원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측에 전달했다.

현대자동차그룹은 9일 서울시 중구에 위치한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관에서 공영운 현대자동차그룹 사장, 예종석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 김연순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총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희망2021 나눔 캠페인’ 성금 전달식을 가졌다.

2003년부터 성금 전달을 시작한 현대자동차그룹은 2013년부터는 매년 250억 원을 전달하는 등 18년간 총 3090억 원의 성금을 기탁했다. 이번에 전달된 성금은 사회 양극화와 복지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사용되며 특히 생태보전 및 환경교육 등 환경사업 지원, 아동ㆍ청소년 인재 육성, 사회 취약계층의 자립 역량 강화 및 경제적 기반 마련, 어린이·노인 등 교통약자들의 안전하고 편리한 이동 지원 등에 쓰일 예정이다.

현대자동차그룹 관계자는 “앞으로도 현대자동차그룹은 소외계층 지원뿐만 아니라 사회 문제 해결을 돕기 위한 다양한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는 등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데 힘쓸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현대자동차그룹은 ‘미래를 향한 진정한 파트너’라는 사회공헌 비전 아래 6대 무브(Move) 활동으로 기업의 사회적 책임 실천에 앞장서고 있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