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문화 방송·연예
'좀비탐정' 최진혁-박주현, 납골당 앞 애틋한 눈빛 포착
  • 이은미 기자 dshankook@daum.net
  • 승인 2020.10.06 13:21
  • 댓글 0

[데일리스포츠한국 이은미 기자] 박주현이 최진혁의 과거 기억을 찾기 위한 여정을 시작한다. 

오늘(6일) 밤 9시 30분 방송되는 KBS 2TV 월화 예능드라마 ‘좀비탐정’(연출 심재현/ 극본 백은진/ 제작 래몽래인) 6회에서는 박주현(공선지 역)의 예리한 촉으로 최진혁(김무영 역)이 기억하지 못하는 과거 실마리가 드러난다고 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앞서 공선지(박주현 분)는 진실 규명을 위해 ‘산타 유괴 사건’ 보도 방송을 준비했고, 김무영(최진혁 분)은 우연히 시청한 방송에 공격적인 좀비 본성을 드러냈다. 이는 그가 잃어버린 과거 기억과 사건이 맞닿아있다는 것을 암시해 호기심을 자극한 터. 

이런 가운데 납골당을 찾은 김무영과 공선지의 애틋한 모습이 눈길을 끈다. 사연을 아는 듯 깊은 속내를 드러낸 공선지의 아련한 표정과 뒤를 쫓아가는 김무영의 어리둥절한 얼굴이 대비돼 어떤 이유로 그곳을 찾아갔을지, 또 누구의 분골함인지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는 것. 

이날 방송에서는 공선지의 기민한 취재 본능으로 김무영이 기억 못하는 과거 자취를 쫓는다고 해 새로운 단서를 찾게 될지 기대감을 더하고 있다. 또한 첫 회 쓰레기 매립지에서 깨어난 김무영이 갖고 있던 소지품이 돌연 사라지는 사건이 발생, 또 한 번 시청자들의 손에 땀을 쥐게 할 예정이다. 

과거를 쫓는 최진혁과 공선지의 공조는 오늘(6일) 밤 9시 30분 방송되는 KBS 2TV 월화 예능드라마 ‘좀비탐정’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좀비탐정'은 지상파-OTT-IPTV가 협업한 첫 오리지널 콘텐츠로, KBS, 웨이브(wavve), SK브로드밴드 3사가 공동으로 제작투자했다. 매주 토요일 웨이브와 B tv에서 2회차가 독점 선 공개되고 이어 KBS에서 월, 화 오후 9시 30분에 방영된다.

사진 제공: 래몽래인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