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전국-S 제주
제주 ‘새별오름’서 만나는 색다른 문화예술7일~10일 드라이브 콘서트&영화관 행사
  • 한민정 기자 machmj55@naver.com
  • 승인 2020.10.05 17:43
  • 댓글 0

[데일리스포츠한국 한민정 기자]

제주특별자치도는 제15회 탐라문화제 공연문화축제 일환으로 개최되는 드라이브 콘서트&영화관 행사를 오는 7일부터 10일까지 애월읍 새별오름 주차장 일원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새별오름(사진=제주관광공사 제공)

제주도와 한국예총 제주특별자치도연합회가 주최하는 이번 행사는 새별오름 주차장에서 야간 시간대에 드라이브 인(IN) 콘서트(18:30~21:00)와 영화관(22:00~24:00)을 진행한다.

차량은 일자별로 드라이브 인(IN) 콘서트와 영화관 각각 80대로 한정하며 오는 29일부터 온라인 사전 신청을 통해 접수받는다.

또한, 제주형 관광방역시스템인 ‘제주안심코드’ 앱을 활용한 QR코드 인증을 거쳐야 행사장에 입장할 수 있도록 운영할 계획이다.

제59회 탐라문화제는 오는 7일 오후 4시 제주아트센터에서 무관중 비대면 방식으로 개막식을 시작한다.

이어 탐라문화제 행사 현장을 보여주는‘TV 탐라가 탐나’ 방송 프로그램 등 공식 행사가 11일까지 진행된다.

자세한 신청 접수 안내는 탐라문화제 홈페이지(http://www.tamnafestival.kr) 또는 온라인 SNS 채널(https://www.instagram.com/tamna_festival/)을 통해 확인 할 수 있다.

강승철 도 문화체육대외협력국장은 “제주의 대표 오름인 새별오름에서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도민들에게 새별오름의 들불처럼 열정 가득한 새로운 방식의 문화예술을 즐기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민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