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야구
키움, 5일 SK전 ‘故 윤영하 소령의 부친’ 윤두호 예비역 대위 시구 초청
  • 이한주 기자 dl2386502@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19.06.04 13:49
  • 댓글 0
키움 히어로즈 엠블럼 <사진=키움 제공>

[데일리스포츠한국 이한주 기자] KBO리그 키움 히어로즈는 5일 서울 구로구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리는 SK 와이번스와 경기에 연평해전에서 전사한 故 윤영하 소령의 부친, 윤두호(78) 예비역 대위를 시구자로 초청한다.

윤두호 예비역 대위는 2002년 제2연평해전에서 북한 경비정을 격퇴시키고 전사한 윤영하 소령의 아버지로, 1970년 6월 29일에는 서해에서 북한 간첩선을 나포한 바도 있다. 부자(父子)의 공로와 희생을 인정받아, 윤두호 예비역 대위는 화랑무공훈장을, 故 윤영하 소령은 1계급 추서와 충무무공훈장을 서훈받았다.

윤두호 예비역 대위는 “시구행사를 마련해 준 키움과 서울지방보훈처에 감사드린다. 6월은 호국 보훈의 달로 오늘의 대한민국을 만들기 위해 희생과 헌신을 아끼지 않은 호국영령과 손국선열을 기리는 달이다. 호국보훈의 의미와 가치가 더 많은 국민들에게 전달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키움은 이 날 ‘플레이어 데이’ 이벤트도 진행한다. 홈페이지를 통해 사전 신청한 50명을 대상으로 한현희, 조상우, 임지열의 사인회가 열릴 예정이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키움 히어로즈#KBO리그#야구#현충일#윤영하#SK 와이번스#SK 키움#윤두호

이한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