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Life & Culture 귀농·귀산·귀어·귀촌
온 가족 함께 딸기수확 캠핑…서울시, 도시가족 주말농부 운영오늘부터 농촌체험 프로그램 선착순 신청, 연간 33회 운영
  • 박상건 기자 pass386@daum.net
  • 승인 2019.04.02 06:46
  • 댓글 0

[데일리스포츠한국 박상건 기자] 서울시가 경기 양평 보릿고개 마을, 충남 홍성 문당환경마을에서 딸기체험, 강원 춘천 원평마을에서 호박체험 등 각 지역의 특색 있는 농산물 수확을 체험하고, 충북 단양 한드미마을 등에서 인절미 만들기 먹거리체험과 캠핑도 즐길 수 있는 ‘도시가족 주말농부’ 체험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도시가족 주말농부 캠프

‘도시가족 주말농부’ 는 4월부터 11월까지 운영하며 만 4세 이상의 자녀가 있는 서울시민은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농촌지역을 방문하여 우수 농산물을 수확하고, 요리실습도 하는 농촌체험 프로그램으로 운영된다.

참여 신청은 오늘부터 NH여행(www.nhtour.co.kr), 서울시홈페이지(www.seoul.go.kr)를 통해서 신청할 수 있으며 선착순으로 모집한다.

개인별 참가비는 1일 체험의 경우 버스는 1만 8천원, 기차는 2만 3천원, 1박 2일 농촌체험캠프는 5만원이다.

올해 ‘도시가족 주말농부’ 체험은 4월 13일 경기도 양평 여물리마을에서 딸기수확, 가래떡 피자 만들기, 연날리기 등의 체험프로그램 활동을 시작으로, 매월 둘째 넷째 토요일과 일요일에 1일 체험이 운영되며 농장체험과 캠핑을 함께 즐길 수 있는 ‘팜핑’ 체험도 경기 연천의 새둥지마을, 충남 금산의 수통마을 등에서 진행한다.

김재진 서울시 지역상생경제과장은 “도시가족 주말농부는 바쁜 일상에서 벗어나 가족과 함께 농산물을 직접 수확하여 맛보며 농촌의 소중함을 느낄 수 있는 의미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딸기수확#서울시#도시가족#주말농부#농촌체험

박상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