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문화 방송·연예
이승윤, 류수영 첫 만남부터 삐그덕? 독특 만남 화제
  • 이은미 기자 dshankook@daum.net
  • 승인 2019.03.05 05:56
  • 댓글 0
<출처=JTBC ‘냉장고를 부탁해’ 방송 캡처>

[데일리스포츠한국 이은미 기자] 개그맨 이승윤과 배우 류수영이 ‘냉장고를 부탁해’에 출연 독특했던 첫 만남을 회상했다.

지난 4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이승윤과 류수영이 출연해 유쾌한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방송에서 두 사람은 명지대학교 선후배 사이라는 사실을 밝히며 과거 동아리와 관련된 에피소르 하나를 전했다.

전통 무예 동아리에 가입하려했던 류수영을 본 이승윤은 당시 “아무나 들어올 수 없다. 쌍절곤이나 돌려봐라”라고 했고 이에 류수영이 완벽한 실력을 선보였다는 것.

이후 절친한 사이가 된 두 사람은 지금까지도 그 친분을 유지하고 있다고 밝혀 훈훈함을 자아냈다.

한편, ‘냉장고를 부탁해’는 매주 월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