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스포츠 계절
[평창올림픽] 한국, 루지 팀 레이스 13팀 중 9위...독일 2연패
  • 최정서 기자 adien10@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18.02.16 00:00
  • 댓글 0
15일 강원도 평창군 슬라이딩센터에서 열린 루지 팀릴레이 경기에서 한국 1번 주자 아일린 프리쉐 크리스티나가 터치패드를 찍고 있다. <제공=연합뉴스>

[데일리스포츠한국 최정서 기자] 한국 루지 대표팀이 2018 평창동계올림픽 팀 계주에서 13개 출전팀 가운데 9위를 차지했다.

독일에서 귀화한 아일렌 프리쉐(26, 경기도체육회), 임남규(29, 대한루지경기연맹), 박진용(25, 경기도체육회)-조정명(25, 국군체육부대)으로 이뤄진 한국 대표팀은 15일 강원도 평창올림픽 슬라이딩센터에서 열린 루지 팀 계주에서 2분26초543의 기록으로 9위에 올랐다.

경기는 여자 싱글, 남자 싱글, 더블 순으로 진행됐다. 앞선 주자가 주행 막판에 몸을 살짝 일으켜 결승선의 터치 패드를 건드리면 다음 주자가 출발하는 방식이다. 팀 계주는 2014년 소치 동계올림픽에서 정식 종목으로 채택됐다.

'루지 최강국' 독일 팀은 2분24초517을 기록, 소치 대회에 이은 2연패를 달성했다. 캐나다는 2분24초872로 은메달, 오스트리아는 2분24초988로 동메달을 획득했다.

이번 팀 계주를 끝으로 평창올림픽 루지 종목은 모든 일정이 끝났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평창동계올림픽#루지#팀 레이스#대한민국#9위#독일#2연패

최정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