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스포츠 계절
'스키 요정' 시프린, 월드컵 통산 37승
  • 전호성 기자 hsj90@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18.01.02 08:31
  • 댓글 0
미카엘라 시프린. <출처=EPA/연합뉴스>

[데일리스포츠한국 전호성 기자] '스키 요정' 미카엘라 시프린(미국)이 국제스키연맹(FIS) 알파인 월드컵 여자 평행 회전에서 토 한 번 우승 트로피에 입 맞추며 평창 동계올림릭 정상을 예고했다.

시프린은 2일(한국시간) 노르웨이 오슬로에서 열린 2017-2018 FIS 월드컵 알파인 여자 평행 회전 결승에서 웬디 홀데네르(스위스)을 간발의 차이로 따돌리고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2017-2018시즌에 7승을 거둔 시프린은 이번 시즌부터 새로 도입한 평행 회전에서 두 번째 정상에 올랐다. 

이로써 시프린은 자신의 우상이었던 마리에스 쉴트(오스트리아)와 어째를 나란히 했다.

두 선수가 나란히 서서 레이스를 펼치는 평행 회전은 올림픽에선 남녀혼성 국가대항전으로 치러진다.

시프린은 회전과 활강에서 세계 정상급 경기력을 가진 선수로 평창 동계올림픽에서 주종목인 알파인 스키 회전과 대회전, 복합(활강+회전), 수퍼대회전, 활강 등 여러 종목에 출전해 다관왕을 노린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키요정_시프린#월드컵_37승

전호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