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Sports 계절
여자 스켈레톤 간판 정소피아, 북아메리카컵 6차대회서 '금메달'...'개인 통산 최초'
  • 김건완 기자 special@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17.11.30 10:32
  • 댓글 0
금메달과 은메달의 목에 건 여자 스켈레톤의 정소피아 선수. <제공=대한봅슬레이스켈레톤경기연맹>

[데일리스포츠한국 김건완 기자] 여자 스켈레톤의 정소피아(강원BS경기연맹)가 북아메리카컵 6차 대회에서 금메달을 차지했다.

정소피아는 30일(한국시간) 미국 유타 주 파크시티에서 열린 국제봅슬레이스켈레톤경기연맹(IBSF) 북아메리카컵 6차 대회에서 1차 시기 50초83, 2차 시기 51초56, 합계 1분42초39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정소피아는 합계 1분42초47을 기록한 중국의 양단샤를 0.08초차로 따돌렸다.

하루 전 같은 곳에서 열린 5차 대회에서는 정소피아는 캐나다 선수보다 0.25초 뒤진 1분43초09로 은메달을 차지했다.

학교 선배의 권유로 2013년부터 스켈레톤을 시작한 정소피아가 국제대회에서 금메달을 딴 건 이번 대회가 처음이다. 2014년부터 국제대회에 출전하기 시작해 지난해 11월 북아메리카컵에서 3위에 올랐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자_스켈레톤_정소피아#월드컵_금메달#

김건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