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Leisure 클라이밍
'암벽여제' 김자인 월드컵 6차 준우승…14일 7차 출격
  • 전호성 기자 hsj90@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17.10.09 12:51
  • 댓글 0
2017 국제스포츠클라이밍연맹(IFSC) 월드컵 6차 대회에서 은메달을 차지한 김자인. <제공=올댓스포츠>

'암벽 여제' 김자인이 2017 국제스포츠클라이밍연맹(IFSC) 월드컵 6차 대회에서 시즌 두 번째 은메달을 획득했다.

9일 대한산악연맹에 따르면 김자인은 8일(한국시간) 중국 쑤저우 우장에서 열린 대회 여자부 리드 경기 결승에서 45+를 기록, 완등에 성공한 얀아 간브렛(슬로베니아)에 이어 준우승했다.

전날 예선에서 두 개의 루트를 모두 완등하며 공동 1위로 준결승에 진출한 김자인은 +41의 성적을 거두며 3위로 결승에 진출했다.

김자인은 결승에서 노련하게 33~34번째 홀드를 통과하며 완등을 눈앞에 뒀지만 마지막 홀드를 잡지 못해 간브렛에 금메달을 내줬다.

시즌 월드컵 랭킹 2위를 유지하고 있는 김자인은 오는 14일부터 중국 샤먼에서 열리는 7차 월드컵에 출전한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자인#암벽여제#클라이밍#월드컵#준우승#완등#홀드

전호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