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스포츠 배구
[현장인터뷰] '연패 탈출' 강성형 감독, "충분한 휴식 도움… 좋은 경기 펼쳤다"
  • 차혜미 기자 h_yemi829@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23.02.02 21:13
  • 댓글 0
현대건설 강성형 감독. (사진=KOVO)

[데일리스포츠한국 차혜미 기자] "좋은 경기력이 나와서 연패 탈출할 수 있었네요."

현대건설은 2일 수원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2~2023 V-리그 GS칼텍스와의 5라운드 경기에서 세트스코어 3-0(26-24, 25-22, 25-21)으로 승리를 거뒀다. 

이날 승리로 승점 3점을 획득한 현대건설은 21승(4패) 승점 60점을 기록하며 2위 흥국생명(18승 6패·승점 54)과의 간격을 벌리는데 성공했다. 

경기 후 만난 강성형 감독은 휴식 후 치른 첫 경기에 대해 안도감을 표했다. 현대건설은 4라운드 마지막 2경기에서 패하며 시즌 두 번째 연패에 빠져있었는데, 약 열흘 간의 휴식이 선수단에게 도움이 된 모양이었다. 강성형 감독은 "(황)연주나, (양)효진 등 걱정을 많이 했는데, 회복이 돼서 다행이다. 전체적으로 회복이 돼서 좋은 경기력이 나왔던 것 같다"고 말했다. 

좋은 경기력을 펼쳤기에, 외국인 선수의 부재가 더욱 아쉬울 것 같기도 하다는 취재진의 말에 강성형 감독은 "저희가 이 체력이 언제까지 갈지 모른다"고 웃으며, "물론 경기를 뛰어주면 좋겠다. 그래도 조만간 결정이 될 것 같다. 대체 선수도 알아보고 있다"고 말했다. 

이날 선발로 나선 아웃사이드 히터 정지윤에 대해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강 감독은 "오늘 지윤이가 어려운 공격도 많이 했고, 좋은 장면이 많이 나왔다. 수비도 잘 했다. 역할을 충분히 잘 했다고 본다"고 전했다. 

수원=차혜미 기자 h_yemi829@dailysportshankook.com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혜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