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축구
[오피셜] 광주FC, 승격 이끈 이정효 감독과 2024년까지 재계약
  • 최정서 기자 adien10@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23.01.18 11:38
  • 댓글 0
광주FC 이정효 감독 (사진=광주FC)

[데일리스포츠한국 최정서 기자] 광주FC가 승격을 이끈 이정효 감독과 2024년까지 동행을 이어간다.

광주는 18일 구단의 7대 감독으로 부임해 강등 1년 만에 승격을 일궈낸 이정효 감독과 2024년까지 재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2022년 초보 감독으로 광주의 지휘봉을 잡은 이정효 감독은 부임 첫 시즌 만에 본인의 진가를 여실 없이 드러냈다. 25승 11무 4패라는 성적으로 K리그2 역대 최단 기간 우승을 확정한 이정효 감독은 K리그2 최다승-최다승점(기존 20승, 73점) 신기록, K리그2 홈 최다연승(10연승), 홈 전 구단 상대 승리 등 숱한 기록을 다시 썼다. 

또 K리그 1, 2부 감독을 대상으로 하는 이달의 감독상 2회 선정(4, 9월), K리그2 대상 감독상 수상 등 개인적인 영광도 누렸다.

이정효 감독은 “광주는 나를 믿어준 팀이다. 부족하지만 오랜 기간 설득해 준 최수영 본부장님과 신의를 지켜 준 프런트, 멋진 응원을 보내 준 팬 여러분과 오랜기간 함께하고 싶다”며 “2023년은 또 다른 도전이 될 것이다. 광주만의 저력을 보여드리겠다”고 밝혔다.

광주 관계자는 “이정효 감독은 우승과 승격이라는 선물만 준 게 아니다. 선수단에 자율과 책임을 부여하고, 근성 있는 축구를 보여주면서 광주만의 팀컬러를 만들어 냈다”며 “4번의 시행착오는 없다. 1부리그에서 경쟁력을 보일 수 있도록 지원과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현재 태국 치앙라이에서 구슬땀을 흘리고 있는 광주 선수단은 이달 31일 귀국해 2월 3일부터 제주에 3차 훈련에 나설 예정이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정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