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전국 대전·충남·세종
이장우 대전시장, 엄동환 방위사업청장 면담대전시청 찾은 엄 청장과 舊 마사회건물 입주 등 이전 지원 논의
  • 이기운 기자 lgu9878@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22.12.22 21:34
  • 댓글 0
이장우 대전시장(오른쪽)이 엄동환 방위사업청장(왼쪽)과 면담을 하고있다

[데일리스포츠한국 이기운 기자] 이장우 대전시장은 12월 22일 대전시청을 방문한 엄동환 방위사업청장을 면담하고 방위사업청의 신속한 이전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엄동환 청장은 “방위사업청 이전 추진에 적극적으로 도와주고 있는 이장우 시장과 대전시민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이전에 차질이 없도록 준비를 철저히 하겠으며, 신축청사는 방위사업청의 아이덴티티가 묻어나도록 설계 과정부터 세심하게 챙기겠으며, 또한 추후 확장할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이장우 시장은“준비과정에서 필요한 사항이 있으면 적극 협조하겠다”고 말하며, “신축청사는 정부청사의 새로운 명물로 조성해 달라”고 당부했다.

대전시는 지난 8월 방위사업청 대전 이전이 확정된 후 방위사업청의 신속한 이전과 이주 직원의 안정적인 정주 여건 조성을 위해 방위사업청과 활발한 협의를 진행하고 있다.

한편 방위사업청은 1차 이전장소로 舊 마사회 건물 4개 층에 입주하는 것으로 결정하고, `23년 6월 말까지 지휘부와 정책부서 등 240여 명의 직원이 우선 이전할 계획이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