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축구 카타르 월드컵
[카타르 월드컵] '황희찬 결장·김민재 불투명' 가나전 앞두고 대표팀 '비상'
  • 최정서 기자 adien10@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22.11.27 21:33
  • 댓글 0
자전거 훈련을 하고 있는 김민재 (사진=연합뉴스)

[데일리스포츠한국 최정서 기자] 16강 진출의 분수령이 될 가나전을 앞두고 황희찬과 김민재가 부상으로 신음하고 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 대표팀은 28일(한국시간) 카타르 알라이얀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가나와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2차전을 치른다. 우루과이와의 1차전에서 최상의 경기력을 선보인 한국은 16강 진출을 위해서 2차전 승리가 절실하다.

하지만 부상자들의 복귀는 불투명하다. 경기를 하루 앞둔 27일 공식 기자회견을 가진 벤투 감독은 대표팀 주요 부상자들의 출전 여부를 알렸다. 햄스트링 부상으로 인해 1차전에서 명단 제외된 황희찬(울버햄튼)은 여전히 뛸 수가 없다. 최근 대한축구협회(KFA)는 공식 SNS를 통해 '우리 황소 달립니다'라는 문구와 함께 황희찬의 사진을 올려 출전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하지만 가나전도 함께하지 못하게 됐다.

가나전 결장이 확정된 황희찬 (사진=연합뉴스)

더군다나 수비의 핵심 김민재 마저 출전이 불투명하다. 김민재는 우루과이와의 1차전에 선발 출전해 풀타임을 소화했다. 하지만 경기 도중 다르윈 누녜스의 역습을 저지하려다 미끄러져 부상을 입었다. 극심한 통증을 호소한 김민재는 경기를 끝까지 뛰었지만 종아리 부상으로 인해 통증이 여전히 남아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기 하루 전까지 팀 훈련 참가는 못한 채 개별 훈련 위주로 해왔다. 

벤투 감독은 "황희찬은 가나전에 출전하지 못한다. 김민재는 경기 당일 오전까지 상황을 지켜볼 것"이라고 설명했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정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