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스포츠 농구
현대모비스, 녹스 대체자로 헨리 심스 영입
  • 신수정 기자 jeonge75@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22.11.15 14:13
  • 댓글 0
울산 현대모비스의 유니폼을 입게 된 헨리 심스 (사진=울산 현대모비스 제공)

[데일리스포츠한국 신수정 기자] 헨리 심스가 녹스의 대체자로 현대모비스의 유니폼을 입는다. 

울산 현대모비스는 15일 "저스틴 녹스의 부상 공백을 메울 대체 외국인 선수로 KBL 경력자인 헨리 심스을 선택했다"고 밝혔다. 

헨리 심스는 조지타운 대학교 출신으로 지난 2013-2014시즌부터 4시즌 동안 NBA에서 활약했다. 이후 스페인, 이탈리아 리그를 거친 베테랑 빅맨이다. 또 2020-2021시즌에는 KBL 전자랜드 소속으로 뛰며 평균 14.5득점 7.5리바운드 1.6어시스트를 기록했었다.

현대모비스는 "저스틴 녹스 부상으로 대체 선수를 찾던 중 현재 미국 국가대표로 활약 중인 심스와 접촉해 영입을 추진했다"고 영입 배경을 설명했다.

한편 헨리 심스는 오는 16일 입국 후 메디컬 테스트를 받을 예정이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