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스포츠 농구
'5명 두 자리 득점' 한국가스공사, 캐롯 꺾고 3연패 탈출
  • 최정서 기자 adien10@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22.10.30 15:44
  • 댓글 0
대구 한국가스공사 이대성 (사진=KBL)

[데일리스포츠한국 최정서 기자] 한국가스공사가 3연패에서 탈출했다.

대구 한국가스공사는 30일 고양체육관에서 열린 고양 캐롯과의 2022-2023 SKT 에이닷 프로농구 1라운드 경기에서 92-83으로 승리했다. 한국가스공사는 3연패의 늪에서 빠져나왔다. 캐롯은 3연승 행진이 중단됐다. 

한국가스공사는 샘조세프 벨란겔은 25점 2리바운드 2어시스트 3점슛 6개로 맹활약했다. 이대성은 20점 3리바운드 5어시스트, 머피 할로웨이는 17점 12리바운드 8어시스트를 올렸다.

캐롯은 데이비드 사이먼이 18점 7리바운드로 분전했다. 전성현은 16점 4어시스트를 기록했다. 하지만 상대 공격을 막지 못한 것이 뼈아팠다.

경기는 팽팽했다. 캐롯은 사이먼이 나섰다. 사이먼은 3점슛과 함께 슈팅을 연이어 성공시켰다. 이정현도 좋은 흐름을 이어갔다. 한국가스공사는 이대성이 나섰다. 이대성이 득점과 함께 동료들의 찬스를 봐줬다. 벨란겔도 3점포를 가동했다. 2쿼터가 끝났을 때 한국가스공사는 46-43으로 근소한 리드를 잡았다. 

한국가스공사의 흐름은 3쿼터에도 이어졌다. 벨란겔이 3점슛을 터뜨렸고 이대성도 연이어 림 공략을 했다. 정효근까지 가세하며 점수차를 벌렸다. 캐롯은 외곽슛이 흔들렸다. 공격 기회를 잡았지만 성공을 하지 못했다. 흔들린 상황 속에서도 최현민과 김진유가 3점포를 터뜨렸다. 한국가스공사는 상대 수비에 대한 대처가 원활이 이뤄졌다. 한국가스공사는 3쿼터를 72-64로 마무리했다.

4쿼터에도 한국가스공사가 경기를 주도했다. 벨란겔이 3점포를 가동했고 이대헌의 덩크슛도 터졌다. 캐롯은 전성현과 이종현의 득점이 이어졌지만 상대의 공격을 막지 못했다. 한국가스공사는 여러 선수들이 돌아가면서 득점을 올렸다. 벌어진 점수차를 지킨 한국가스공사는 경기를 승리로 장식했다.

고양=최정서 기자 adien10@dailysportshankook.com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정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