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스포츠 농구
한국가스공사 페가수스 프로농구단, 대구에서 힘찬 비상
  • 최정서 기자 adien10@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22.09.19 16:15
  • 댓글 0
한국가스공사 페가수스는 9월 19일 대구광역시와 연고지 협약을 체결했다(오른쪽 채희봉 가스공사 사장, 페가수스 구단주) (사진=대구 한국가스공사)

[데일리스포츠한국 최정서 기자] 한국가스공사 페가수스는 19일 대구광역시(시장 홍준표)와 대구시청 산격청사에서 연고지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채희봉 가스공사 사장, 홍준표 대구시장, 박영기 대구시체육회장, 김동규 대구시농구협회장, 유도훈 감독 등 페가수스 선수단 및 농구팬들이 참석했다.

지난해 9월 공식 출범한 가스공사 페가수스 프로농구단은 1년 만에 연고지를 확정 짓고 대구에서의 힘찬 출발과 비상을 다짐했다. 

지난 1년간 난항을 겪었던 협의는 홍준표 시장이 정치버스킹 ‘만민공동회’에서 대구 농구팬들을 위해 연고지 협약을 조속히 해결하기로 약속한 후 급물살을 탔으며, 결국 대구에 다시 농구 열기를 불어넣게 됐다. 

연고지 협약 기간은 5년으로, 가스공사와 대구시가 협의해 연장할 수 있다. 

이번 협약으로 가스공사와 대구시는 대구시민에게 프로농구 경기를 통한 건전한 여가생활 및 스포츠 참여 기회를 제공하고, 대구 스포츠문화 육성과 스포츠산업 활성화 및 지역사회 공헌을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아울러 가스공사는 대구 시민들과 친근하게 소통하며 수소사업 등 신성장사업을 추진하는 B2C기업으로서의 역할도 적극 홍보해 나갈 계획이다.

비시즌 동안 국가대표 가드 이대성, 벨란겔, 센터 은도예 영입 등 공격적인 투자로 선수단을 구성한 가스공사는 이번 연고 문제 해결을 통해 안정적인 환경에서 우승을 노릴 수 있게 됐다.

채희봉 가스공사 사장은 “2022-23시즌 개막 전 대구시와 프로농구단 연고지 협약을 원만하게 맺게 돼 기쁘다”며 “대구시민이 사랑하고 자랑스러워하는 구단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홍준표 시장도 “가스공사와의 프로농구단 연고지 협약으로 시민들이 대구에서 동계스포츠를 마음껏 즐길 수 있게 됐다”며, “가스공사 페가수스 농구단이 이번 시즌 주역이 되기를 기원하며, 앞으로 구단이 지역에 잘 정착하는 데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한국가스공사 페가수스는 오는 10월 1일 컵대회를 시작으로, 16일에 KCC와 2022-2023시즌 첫 홈경기를 치른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정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