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스포츠 배구
[KOVO 컵대회] 흥국생명, 선수단 내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경기 정상 진행"
  • 차혜미 기자 h_yemi829@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22.08.13 13:36
  • 댓글 0
2022 순천·도드람 프로배구대회가 열리는 순천 팔마체육관. (사진=KOVO)

[데일리스포츠한국 차혜미 기자] 흥국생명에 코로나19 확진자가 대거 발생했다. 

흥국생명은 13일 순천 팔마체육관에서 IBK기업은행과 2022 순천·도드람컵대회 개막전을 치른다. 

3300명의 관중이 모인 가운데, 컵대회 전 KOVO 관계자는 "흥국생명 내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선수 5명, 코칭스태프 2명"이라고 알렸다. 

경기는 정상 진행된다. 다행히 흥국생명은 경기에 나설 수 있는 7명의 선수를 확보했다. 권순찬 감독은 "오늘 경기에 나설 수 있는 선수는 8명"이라고 전했다. 

앞서 KOVO는 이번 대회를 앞두고 코로나19 관련 가이드라인을 전했는데 "선수단 내 확진자 발생 시, 대회는 확진자를 제외하고 정상운영을 원칙으로 한다. 확진자와 부상자 발생 사유로 경기 속행이 불가해진 팀은 치러진 경기를 포함해, 전체 경기를 0-3 부전패 처리한다"고 명시했다. 

순천=차혜미 기자 h_yemi829@dailysportshankook.com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혜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