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스포츠 농구
KT소닉붐, 수원지역 아동들의 일일 농구 코치 되다
  • 최정서 기자 adien10@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22.07.27 23:25
  • 댓글 0
(사진=수원 KT)

[데일리스포츠한국 최정서 기자] KT소닉붐 프로농구단은 27일 농구 저변 확대를 위해 수원아동센터 학생들과 함께 ‘수원 KT 소닉붐 농구단과 함께하는 농구교실’을 열었다

비시즌 동안 지역 연고 정착을 위해 다양한 활동을 진행 중인 수원 KT는 홈경기장인 수원KT 소닉붐아레나에서 지역 아동센터 학생들 40여명과 함께  진행했다.

KT 소닉붐 선수단 전원이 참여한 이번 행사는 수원시 자원봉사센터와 함께 준비했다 .

농구를 좋아하는 학생들의 뜨거운 호응과 함께 시작된 이 날 행사는 드리블, 슈팅 레슨뿐만 아니라 그룹별 자유투, 드리블 대결과 미니게임, 사인회, 단체사진 촬영 등 다양한 활동이 이어졌다.

참가 학생들에게는 KT소닉붐 티셔츠와 기념품도 전달하며, 농구에 더 많은 관심을 가질 수 있는 자리가 마련되었고, 선수들이 참여해 진행된 미니게임은 박빙의 승부를 연출해 흥미를 더했다.

일일 코치로 참여한 김영환은 “어린 학생들에게 농구를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줄 수 있는 보람된 시간이었다”며, “학생들이 앞으로도 즐겁게 농구를 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수원 KT 소닉붐은  “농구 저변의 확대와 지역 사회를 위해 농구교실뿐만 아니라 팬들과 함께 하는 다양한 행사를 계획 중이며, 보다 많은 시민들이 농구에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지역 사회활동에 노력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정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