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스포츠 배구
KOVO-순천시, 순천·도드람컵 프로배구대회 유치 협약 체결
  • 차혜미 기자 h_yemi829@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22.07.19 09:47
  • 댓글 0
18일 순천시청에서 진행된 2022 순천·도드람컵 프로백대회 유치 협약식. (사진=KOVO)

[데일리스포츠한국 차혜미 기자] 한국배구연맹(KOVO)이 순천시와 2022 순천·도드람컵 프로배구대회 유치 협약을 체결했다.

18일 순천시청에서 진행된 협약식에는 한국배구연맹 신무철 사무총장과 노관규 순천시장, 이동원 순천시 배구협회장 등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순천시는 대회의 개최지로서 순천 팔마체육관 대관을 비롯한 행정 업무 및 관중 유치를 위한 홍보 등 다양한 지원을 실시하고 연맹과 순천시는 성공적인 대회 운영을 위해 상호 협력키로 약속했다. 

2022 순천·도드람컵 프로배구대회는 내달 13일부터 20일까지 여자부 경기, 21일부터 28일까지 남자부 경기가 총 16일 동안 진행된다. 여자부는 V-리그 7개 팀과 지난 시즌 일본 V리그 우승팀인 히사미츠 스프링스 총 8개 팀이 출전하며, 남자부는 V-리그 7개 팀과 국군체육부대(상무) 배구팀 총 8개 팀이 참가하여 기량을 선보일 예정이다. 

KOVO 관계자는 "지난 2019년 순천에서 개최했던 대회에는 역대 최고 수준인 4만명 이상의 관중이 찾았던 만큼, 올해 대회를 통해 순천시에 다시 한번 배구의 향연이 이어지길 기대해 본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혜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