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야구
kt위즈, 22일 NC전 '축구 국가대표' 이강인 시구 초청
  • 차혜미 기자 h_yemi829@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22.06.20 10:39
  • 댓글 0

[데일리스포츠한국 차혜미 기자] kt위즈가 다채로운 시구 행사를 마련했다. 

kt는 오는 21일부터 수원 kt위즈파크에 열리는 NC 다이노스와의 홈 3연전에 시구 행사를 진행한다.  

먼저, 21일에는 최근 ‘강철부대2’, ‘군대스리가’ 등 TV 예능 프로그램에 다수 출연한 육군 특수전사령부의 ‘레전드’ 박차갑 원사가 시구를 진행하며, 2016년 최고 시청률 38.8%을 기록하며 메가 히트작으로 거듭난 ‘태양의 후예’의 실존 모델인 특전사 서대영 상사가 시타를 맡는다. 

22일에는 스페인프로축구 라리가(1부리그)에서 활약하며, 최근 우즈베키스탄에서 열린 AFC U-23 아시안컵에 출전했던 축구 국가대표 이강인이 시구자로 나선다.

이강인은 현재 kt sports 소속 인기 스포츠 스타 5인(강백호, 소형준, 허훈, 양홍석, 이강인)이 참여하고 있는 ‘달려라 오대장’ 프로그램에 ‘기술대장’으로 출연하며 KT와 인연을 맺고 있다.

주중 시리즈의 마지막 날인 23일에는 지난달 인기리에 종영한 밀리터리 예능 프로그램 ‘강철부대2’에서 7개의 최강 특수 부대들과 경쟁 끝에 우승한 육군 특수전사령부 팀의 팀장 최용준 중사와, 오상영 중사가 각각 시구∙시타를 맡는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혜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