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문화 방송·연예
올여름 가장 강력한 히어로...'토르: 러브 앤 썬더' 7월 6일 개봉 확정‘토르 VS 마이티 토르’ 영상 공개
  • 박영선 기자 djane7106@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22.06.09 10:27
  • 댓글 0
영화 '토르: 러브 앤 썬더' 포스터 (사진=월트디즈니컴퍼니코리아 제공)

[데일리스포츠한국 박영선 기자] 영화 ‘토르: 러브 앤 썬더’가 내달 6일 전 세계 동시 개봉을 확정했다.

‘토르: 러브 앤 썬더’는 천둥의 신 ‘토르’가 ‘킹 발키리’, ‘코르그’, 그리고 ‘마이티 토르’로 거듭난 전 여자친구 ‘제인’과 팀을 이뤄, 신 도살자 ‘고르’의 우주적 위협에 맞서는 마블의 코스믹 엔터테이닝 블록버스터다.

개봉일 확정과 함께, 크리스 헴스워스와 나탈리 포트만의 특별한 인사가 담긴 ‘토르 VS 마이티 토르’ 영상도 공개됐다. 영상에는 ‘토르’ 역의 크리스 헴스워스와 ‘마이티 토르’ 역의 나탈리 포트만이 관객들에게 직접 전하는 개봉 소식과 인사가 담겼다. 특히, 두 사람이 ‘토르’의 이름을 두고 신경전을 벌이는 듯한 유쾌한 티키타카를 통해 특별한 케미가 드러나 눈길을 끈다.

‘토르: 러브 앤 썬더’는 ‘토르: 라그나로크’로 독보적 개성의 연출력을 선보이며 시리즈 최고 흥행 성적을 기록했던 타이카 와이티티 감독이 또 한 번 연출을 맡아 관심을 집중시키고 있다. 또한, ‘토르’ 역의 크리스 헴스워스와 ‘마이티 토르’ 역의 나탈리 포트만, 그리고 아스가르드의 통치자로 돌아온 ‘킹 발키리’ 역의 테사 톰슨,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 시리즈 ‘스타로드’ 역의 크리스 프랫 등 전 세계 팬들의 많은 사랑을 받아온 히어로들이 다시 뭉쳐 더욱 업그레이드 된 재미를 예고했다.

여기에, 광기의 빌런 신 도살자 ‘고르’ 역의 크리스찬 베일, 올림푸스의 왕 ‘제우스’ 역의 러셀 크로우 등 할리우드 대표 배우들이 새로운 캐릭터로 MCU에 합류하며 올여름 극장가에 지금껏 본 적 없는 스케일의 다채로운 이야기가 펼쳐질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크리스 헴스워스와 나탈리 포트만의 특별한 인사가 담긴 ‘토르 VS 마이티 토르’ 영상을 공개하며 올여름 극장에 가장 짜릿한 액션과 재미를 예고하는 ‘토르: 러브 앤 썬더’는 내달 6일 전 세계 동시 개봉 예정이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영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