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Life & Culture 방송·연예
온리원오브, 日 정식 데뷔 전 '베스트 앨범' 선발매 '특급 선물'
  • 김지혜 기자 dshankook@daum.net
  • 승인 2021.11.26 11:24
  • 댓글 0

[데일리스포츠한국 김지혜 기자] 그룹 온리원오브(OnlyOneOf)가 일본 팬들을 위해 특별한 선물을 준비했다.

에잇디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온리원오브는 오늘(26일) 오후 6시부터 '일본 베스트 앨범 (OnlyOneOf JAPAN BEST ALBUM)' 예약 판매를 개시한다.

그간 일본에서 꾸준히 러브콜을 받아온 온리원오브. 이들은 팬들의 뜨거운 요청 속 베스트 앨범을 먼저 발매하게 됐다.

온리원오브의 일본 베스트 앨범에는 총 6트랙이 담길 예정. 특히 'angel (Prod. GRAY)'를 일본어 버전으로 수록했으며, 'blOssOm', 'sage', 'dOra maar', 'bOss', 'savanna'는 후렴에 일본어를 가미, 온리원오브의 특별한 사랑을 만나볼 수 있다.

지난 2019년 5월 'dot point jump'로 데뷔한 온리원오브는 그해 7월에는 첫 자체 프로듀싱 앨범 'Produced by [myself]'를 발매하며 실력파 아이돌로 거듭났다. 이후 다양한 작품을 통해 음악적 스펙트럼을 과시했으며, 최근에는 멤버 나인이 직접 작사와 작곡에 참여한 새 싱글 'unknown ballad 2.3'을 발매하고 타이틀곡 'mOnO'로 온리원오브만의 짙은 감성을 보여준 바 있다.

한편 온리원오브의 일본 베스트 앨범은 오늘(26일) 오후 6시부터 온리원오브 일본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예약 구매 가능하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