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Sports 야구
'드디어 터졌다' SSG 추신수, KBO리그 데뷔 솔로포 신고
  • 차혜미 인턴기자 h_yemi829@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21.04.08 20:24
  • 댓글 0
SSG랜더스 추신수가 3회 말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우월 솔로 홈런포를 쏘며, KBO리그 데뷔 첫 안타를 홈런으로 기록했다. (사진=연합뉴스)

[데일리스포츠한국 차혜미 인턴기자] SSG랜더스 추신수가 KBO리그 데뷔 후 첫 안타를 홈런으로 기록했다. 

추신수는 8일 인천 SSG랜더스필드에서 열린 프로야구 2021 KBO 신한은행SOL KBO리그 한화이글스와의 홈경기에서 3번타자 우익수로 선발 출전했다. 

1-0으로 팀이 앞선 3회말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타석에 선 추신수는 한화 우완 선발투수 닉 킹험의 초구 시속 137km 체인지업을 잡아당겼다. 맞는 순간 홈런임을 직감할 수 있는 커다란 타구였다. 

지난 4일 인천 홈구장에서 열린 롯데자이언츠와의 개막전 이후 4경기 만의 추신수의 첫 안타가 나왔다. 14타석 만이다. 

추신수는 다음 타석이던 4회 말 2사 1·2루에서 바뀐투수 김범수를 상대로 수비 시프트를 뚫는 우전 적시타를 날리며 연타석 안타와 타점을 올렸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혜미 인턴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