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Life & Culture 방송·연예
'신스팝 뮤지션'의 새 감각…이플, 두 번째 싱글 '허밍' 발매
  • 김지혜 기자 dshankook@daum.net
  • 승인 2021.04.08 17:38
  • 댓글 0

[데일리스포츠한국 김지혜 기자] '신스팝 뮤지션' 이플(Epple)이 새로운 감각을 선보였다.

디비네트웍스에 따르면 이플은 8일 전 온라인 음악 사이트에 두 번째 디지털 싱글 'Humming'을 발표했다.

신곡 'Humming'은 사랑하는 사람의 속삭임이 마치 조화로운 멜로디가 되어 자신의 세상이 된다는 내용을 담은 R&B 퓨처팝 장르의 작품이다. 이플과 미도가 프로듀서를 맡고, 청아한 음색의 객원 보컬 '구오팔'이 가창했으며, 디비네트웍스아 기획과 제작, 유통을 담당했다.

이플은 신스팝 장르의 프로듀서로서 객원 보컬을 통해 자신의 음악을 발표하고 있는 떠오르는 신예 뮤지션이다.

한편, 이플(Epple)의 신곡 'Humming'은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감상할 수 있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