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전국-S 대전·충남·세종
충남교육청진로융합교육원 2022년 설립 추진 박차
  • 이기운 기자 lgu9878@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21.01.08 19:01
  • 댓글 0
충남진로융합교육원 조감도

[데일리스포츠한국 이기운 기자] 충남교육청(교육감 김지철)은 2022년 개원을 목표로 충남교육청진로융합교육원 설립을 차질없이 준비하고 있다.

진로융합교육원은 총 442억 원의 예산을 투입해, 내포신도시 산학협력시설용지에 지하1층, 지상3층 규모로 설립한다.

2022년 성공적인 개원을 위해 충남도는 95억 원을 지원했고, 도의회는 관련 기관의 유기적인 협력체제를 구축해 각종 행ㆍ재정 지원을 했다.

지난해 12월에는 약 95억 상당의 진로융합교육원 부지 매입을 완료했고, 신축공사 용역을 발주해 2021년 3월에는 본격적인 시설공사가 이루어진다.

진로융합교육원은 단순 직업체험에서 벗어나 미래 직업에 필요한 핵심 역량을 탐구하는 방향으로 운영한다. 이를 위해 2020년 관련 정책연구를 진행해 미래 직업을 융합적 방법으로 체험하고 탐구하는 진로융합교육 모델을 구안했고, 2021년에는 진로융합교육원 프로그램과 학교 교육과정 연계ㆍ지원 방안 정책연구를 추가로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진로융합교육원은 진로융합활동 프로그램 외에도 학생들의 진학지도를 위한 상담과 정보를 제공하고, 교원과 학부모를 대상으로 연수를 진행하는 등 다양한 진로진학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김지철 교육감은 “진로융합교육원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이끌어갈 미래인재 양성의 산실이 될 것이다.”며, “모든 학생들이 자기주도적으로 진로를 찾을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