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전국-S 광주·전남
목포시, 지자체 처음 근대역사문화공간 ‘아카이브 구축’ 본격 추진인물, 사건 등 유‧무형 근대문화유산 체계적 관리 토대 마련 
  • 최지우 기자 tm0153@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21.01.04 13:25
  • 댓글 0
목포시, 근대역사문화공간 아카이브 구축, 네트워트 그래프 예시

[데일리스포츠한국 최지우 기자] 목포시가 지자체로서는 처음으로 근대문화자산을 체계적으로 관리하기 위한 디지털화 작업을 시작한다. 

목포시 근대문화자산 아카이브 구축은 근대역사문화공간 조성사업을 진행하고 있는 지자체로는 처음 추진하는 사업으로 과업 수행기관인 한국학중앙연구원을 통해 관련 자료를 수집하고 데이터로 관리 활용 할 수 있도록 정리할 계획이다.

특히, 인물, 사건, 장소를 중심으로 한 기초조사, 공간내 건축자산에 대한 실측조사 그리고 지속적인 관리방안을 위한 시스템 구축 등 3가지 주요 과업 수립을 목표로 원도심에 산재되어 있는 유무형의 근대문화유산 조사를 추진한다.

향후 정리된 자료는 온라인상으로도 공유하여 비대면 시대에 맞춰 관심 있는 누구라도 쉽게 접근하여 정보를 얻을 수 있도록 시스템을 구축할 예정이다. 

시는 아카이브 구축 첫 단계로 목포에서 활동한 인물을 선정한다. 인물선정은 개항기부터 현재까지 사회, 문화, 교육, 경제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했던 인물 200여명을 대상으로 지역 전문가의 자문을 받아 진행되며 선정된 인물을 토대로 공간의 스토리텔링을 발굴해 나갈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더불어 올해 상반기까지 이곳에서 활동했던 각종 단체, 장소(건물, 공간 등)를 추가로 조사할 예정이다. 발굴된 다양한 유‧무형의 문화자원은 상호 연계되는 대상을 관계형 데이터베이스로 구축하여 목포근대역사문화공간의 문화자원으로 관리해 나간다고 밝혔다.      

목포시 도시문화재과 이승만 과장은 “이번 아카이브 구축 용역을 통해 산재되어 있는 목포 근대문화유산을 일원적으로 정립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다. 목포시는 무수한 근대문화유산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지금까지 체계적인 조사와 관리시스템 구축이 이뤄지지 않았다. 이번 조사를 통해 다양한 유‧무형 문화자원을 발굴하여 향후 목포근대역사문화공간의 100년의 미래가치로 보존 활용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포#근대문화유산 아카이브#김종식#해상케이블카#고하도#해상데크

최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