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photo news
[포토뉴스] 지난 시간을 벗기고 새로운 시간을 입는다. '새 옷 입는 영랑생가'
  • 최지우 기자 tm0153@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20.11.16 10:00
  • 댓글 0

[데일리스포츠한국 최지우 기자] “오메! 단풍들것네~” 영랑의 탄식어린 반가움속 맞이했던 단풍이  어느덧 지는 초 겨울. 아침 추위가 한풀 꺾인 지난 15일 전남 강진군 강진읍 탑동마을 모란 시인 영랑 김윤식 생가(국가 지정 중요 민속자료 제252호) 사랑채 지붕이 새 옷을 입었다. 인부들이 가을걷이가 끝난 후 남겨진 볏짚을 이용, 한겨울 따뜻함을 선물할 볏짚이엉을 잇고 있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