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Biz Plus 이벤트
동서식품, 음악 꿈나무 지원 ‘제13회 맥심 사랑의 향기’ 개최대전 산흥초 ‘산흥오케스트라’ 악기 기증…72명 전교생 단원, 지역사회 봉사 및 음악제 출전 등 활발한 활동
  • 최지우 기자 tm0153@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20.10.27 12:48
  • 댓글 0
27일 대전광역시 동구에 위치한 산흥초등학교에서 진행된 ‘제13회 맥심 사랑의 향기’ 악기 기증식에서 동서식품 최상인 홍보상무(왼쪽)와 산흥초등학교 김완구 교장(오른쪽)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데일리스포츠한국 최지우 기자] 동서식품(대표 이광복)은 27일 대전광역시 동구에 위치한 산흥초등학교(교장 김완구)에서 ‘제13회 맥심 사랑의 향기’ 악기 기증식을 진행했다.

올해 13회째를 맞은 ‘맥심 사랑의 향기’는 ‘동서커피클래식’과 더불어 동서식품의 대표적인 문화 사회공헌 활동으로, 초등학교나 보육원 오케스트라에 문화 자산을 후원하는 프로그램이다.

이날 동서식품은 산흥오케스트라의 음악 꿈나무들에게 클라리넷, 피콜로 등의 오케스트라 악기와 함께 동서식품이 개최한 동서커피클래식 공연의 역대 실황을 담은 USB 앨범를 전달하며 앞으로의 꾸준한 활동을 응원했다.

2009년부터 시작된 ‘맥심 사랑의 향기’는 지난 12년 동안 총 3억 2천여만 원 상당의 악기와 음악실 개보수를 지원해왔다.

전교생이 72명인 소규모 학교인 산흥초등학교는 지난 2012년 ‘산흥초등학교 산흥오케스트라’를 창단 전교생이 모두 오케스트라 단원으로 활동하고 있으며, 지역 주민을 위한 음악회와 관내 노인병원 방문 위문 연주 등 대외 연주 봉사활동을 꾸준하게 진행하고 있다. 또 지역 청소년음악제에도 출전해 수상하는 등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동서식품 최상인 홍보상무는 “맥심 사랑의 향기는 매년 전국 주요 도시를 순회하며 해당 지역의 자라나는 음악 꿈나무들이 보다 나은 환경에서 미래를 꿈꿀 수 있도록 실질적인 지원을 하는 데 주력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따뜻한 커피 향과 어울리는 다양한 문화예술 나눔 활동을 통해 동서식품을 사랑해주시는 고객들에게 보답할 것”이라고 말했다. [끝]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