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Sports 축구
'화력쇼' 강원, 인천 꺾고 파이널 라운드 3연승 질주
  • 최정서 기자 adien10@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20.10.17 01:04
  • 댓글 0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데일리스포츠한국 최정서 기자]  K리그1 잔류를 확정한 강원FC가 인천 유나이티드를 꺾고 파이널 라운드 3연승을 달렸다.

강원은 16일 강릉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인천과의 하나원큐 K리그1 2020 파이널B 25라운드 경기에서 3-1로 승리했다. 강원은 파이널 라운드 3전 전승을 달리며 상승세를 이어갔다. 파이널B(7∼12위) 선두(승점 33)를 지켜냈다.

선제골은 강원의 몫이었다. 전반 34분 인천 양준아가 상대 크로스를 걷어내는 과정에서 공이 흘렀다. 김수범이 찬스를 잡아 곧바로 선제골로 연결했다. 이어 8분 뒤 곧바로 추가골이 터졌다. 이현식이 날린 슈팅이 골대를 맞고 나오자 김지현이 가볍게 차 넣으며 추가골을 터뜨렸다. 

인천은 후반 시작과 함께 선수 교체를 하며 분위기 반전에 나섰다. 하지만 김호남이 후반 20분 다이렉트 퇴장을 당하는 악재가 발생했다. 김호남이 볼 경합 과정에서 이현식의 등을 발로 가격했고, 옐로카드를 꺼냈던 주심은 비디오판독(VAR)을 거쳐 김호남에게 퇴장 명령을 내렸다.

인천은 후반 28분 무고사가 만회골을 터뜨렸지만 강원은 5분 뒤 이현식이 시즌 첫 골을 터뜨리며 승리를 따냈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정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