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전국-S 대구·경북
경주시, 시민 자동 가입되는 '경주시민 자전거보험' 가입
  • 은재원 기자 newseun@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20.07.13 16:47
  • 댓글 0
자동차보험 가입 안내 포스터.(사진=경주시 제공)

[데일리스포츠한국 은재원 기자] 경북 경주시는 친환경 교통수단인 자전거를 이용하는 시민들의 불의의 사고에 대비하기 위해 올해 처음으로 지난 2월부터 1년간 DB손해보험(주)에 '경주시민 자전거보험'을 가입했다고 최근 밝혔다.

'경주시민 자전거보험'은 경주시에 주소를 둔 시민(외국인 포함)이면 별도의 절차·조건없이 자동가입되며 경주시 지역 내뿐만 아니라 타 지역에서 일어난 사고도 보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보험 적용이 가능한 범위는 자전거를 직접 운전하던 중 일어난 사고 또는 자전거를 직접 운전하지 않더라도 동승한 상태, 도로 통행 중 자전거로부터 입은 우연한 외래 사고까지 모두 포함된다.

주요 보장내용은 ▲자전거 사고로 인한 사망이나 후유장해 시 최고 1000만원 ▲4주 이상의 치료를 필요로 하는 상해를 입었을 경우 진단기간에 따라 20만원에서 최대 60만원 ▲4주 이상 진단을 받고 6일 이상 입원 시 추가 20만원을 타 제도와 관계없이 중복 지급한다. 

또 ▲자전거사고 벌금을 부담하는 경우 1사고 당 최대 2000만원 ▲자전거사고로 변호사선임이 필요할 경우 선임비용 최대 200만원 ▲자전거 교통사고 처리지원금을 1인당 최대 3000만원까지 보장한다.
  
가입 보험회사는 DB손해보험(주)으로 자전거 사고 발생시 대표전화(1899-7751)로 연락하면 상세히 안내 받을 수 있으며 현재(6월 말 기준)까지 경주시민 38명이 자전거보험의 혜택을 받았고 앞으로 더 많은 시민들이 자전거보험 혜택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고현관 교통행정과장은 "자전거보험 가입으로 시민들이 안심하고 자전거를 이용할 수 있는 분위기 조성으로 자전거 이용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예상한다"며 "보험 상세 보장내용과 이용방법 등의 시 홈페이지 게재 및 홍보물 배부 등을 통해 적극적으로 홍보함으로써 많은 시민들이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은재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