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Biz Plus 컴퍼니
SK이노베이션, 어려움 빠진 마늘 농가 돕는다
  • 이상민 기자 imfactor@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20.07.01 13:59
  • 댓글 0
(사진=SKT)

[데일리스포츠한국 이상민 기자] SK이노베이션이 어려움에 빠진 마늘 농가를 돕는다.

SK이노베이션은 사회안전망 구축 차원에서 판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농산물 판매를 위해 직접 나섰다. 이를 위해 수확기에 들어간 마늘의 생산 증가와 소비 부진속에 코로나19 영향까지 겹쳐 판로 확보에 어려움을 겪는 농민들의 고통을 분담하는 차원에서 회사가 갖고 있는 인프라와 시스템을 이용해 직•간접적으로 판매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이번 사회안전망 구축은 회사와 함께 구성원들이 함께 만들어가는 형태로 진행해 의미를 더한다.

SK이노베이션은 충남 서산 지역의 육쪽마늘을 구매, 판매, 소비하는 방법으로 농가를 지원하기로 했다. 서산은 육쪽마늘로도 유명한 곳으로, 매년 개최하던 마늘 축제가 코로나19로 인해 올해는 열리지 않아 타격이 매우 심한 상황이다. 현지에 따르면 지난달까지 83.4ha 규모 경작지에서 수확한 1,144톤 분량의 마늘을 산지 폐기한 것으로 알려졌다. 서산은 SK이노베이션의 배터리 국내 생산 공장이 있는 곳이다.

우선 SK이노베이션은 서울 종로 본사 SK서린빌딩과 서산 배터리 사업장을 비롯 각 사업장의 구내식당에서 서산 농가의 마늘을 소비할 수 있는 식단을 짜기로 했다. 구내식당 운영사들도 이 같은 취지에 공감해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고 협력에 나섰다.

SK이노베이션은 사회안전망이 지속적으로 가동할 수 있도록 다양한 방안을 마련했다. 이를 위해 코로나19로 경영위기에 처한 사회적기업과 소셜벤처를 지원하기 위해 시작한 구성원 참여형 사회안전망 전용몰 ‘하이마켓(Hi Market)’에서도 지난달 29일부터 서산 육쪽마늘을 판매키로 했다.

이를 위해 지난 22일 본사 사옥에서 개최한 ‘하이마켓 쇼케이스’에서 별도 공간을 마련해 육쪽마늘 부스를 운영했다. 구성원들에게 농가 돕기 취지를 설명하고, 육쪽마늘의 효능과 품질을 직접 살펴볼 수 있도록 했다.

SK이노베이션은 더 나아가 다음달 초 본사 사옥으로 농가를 초청해 장터를 마련하고, 시민들과 구성원들을 대상으로 서산 육쪽 마늘 판매에 나설 계획이다. 이와 더불어 육쪽마늘을 구매해 독거노인 등 취약계층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