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전국-S 대구·경북
경주시, 산업단지 기반시설 지원사업 본격 추진총 350억원의 국비 확보, 기반시설인 진입도로와 공업용수도 사업 추진
  • 은재원 기자 newseun@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20.06.24 16:02
  • 댓글 0
명계3일반산업단지 조감도.(사진=경주시 제공)

[데일리스포츠한국 은재원 기자] 경북 경주시가 검단 및 명계3일반산업단지의 기반시설 지원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24일 밝혔다.  

시는 지난 2014년 및 2016년 승인돼 각각 60%이상 공정율을 나타내고 있는 검단 및 명계3일반산업단지에 대한 기반시설인 진입도로와 공업용수도를 2020년 107억, 2021년 243억원 등 총 350억의 국비를 확보해 2021년 준공을 목표로 추진 중에 있다.

검단 및 명계3일반산업단지는 175만㎡부지에 산업시설의 평균 75%의 실수요개발방식으로 산업단지가 완료되면 70여 업체, 350여 명의 고용창출을 기대할 수 있다.

또한 두 산업단지가 완료되면 산업 거점 도시인 포항의 철강산업과 울산의 자동차, 중공업, 조선산업과 접해있어 배후산업 수요가 충족돼 시너지 효과가 예상된다.

경주시 관계자는 "그동안 8개 산업단지의 기반시설(도로, 수도)에 총 991억원의 국비를 확보해 추진했으며 검단 및 명계3일반산업단지의 진입도로와 공업용 수도가 준공되면 신속한 접근성과 기반시설의 적극 지원으로 산업단지 분양이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은재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