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문화 기타
인천시, 대학생 학자금대출 이자 전액 지원
  • 김백상 기자 104o@daum.net
  • 승인 2020.06.08 10:14
  • 댓글 0

[데일리스포츠한국 김백상 기자] 인천시가 코로나19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대학생들을 위해 학자금 이자 전액 지원을 8일 발표했다.

(사진 = 인천시청 제공)

이번 지원에는 2019년 1학기부터 2020년 1학기대출이 포함되며, 2020년 1월부터 6월까지 발생한 이자를 지원한다.

지원대상은 한국장학재단 산정 소득분위가 8분위 이하이고 부모 또는 본인이 인천시에 1년 이상 주민등록이 되어있는 전국 대학교 재학생 및 휴학생과 졸업 후 2년 이내 미취업자로, 한국장학재단에서 대출받은 등록금과 생활비 이자 전액을 지원받는다. 

오는 11일(목)부터 7월 10일(금) 오후 6시까지 시 홈페이지에서 온라인 신청을 한 후 구비서류를 이메일로 제출하면 된다. 

구비서류는 대학교 재학생과 휴학생의 경우 주민등록초본, 재학(휴학)증명서 등이고, 졸업생은 주민등록초본, 졸업증명서, 고용보험피보험자격이력내역서(상용)를 제출하면 된다. 3자녀 이상 다자녀가구인 경우에는 가족관계증명서를 추가로 제출하면 소득제한 없이 지원받을 수 있다.

한국장학재단으로부터 대출 정보를 제공받아 심사를 거쳐 8월말 이자를 지원할 계획이며, 결과는 한국장학재단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시는 지난해 처음 실시한 대학생 학자금대출 이자 지원 사업으로 현재까지 2816명에게 6840만원을 지원했다.

차경원 교육협력담당관은 “학자금대출 이자 지원으로 경제적으로 어려운 시기에 학생들의 부담이 조금이나마 완화되길 기대한다”며, “많은 대학생들이 지원받을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김백상 기자  104o@dailysportshankook.com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백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