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Life & Culture 방송·연예
'하트시그널 시즌3' 출연진 논란? 천안나? 이가흔? 버닝썬? 첫방송? 하트시그널 시즌3, 박지현 첫인상 투표 1위..."만인의 호감형"
  • 김지혜 기자 dshankook@daum.net
  • 승인 2020.03.26 11:23
  • 댓글 0
사진=채널A '하트시그널 시즌3' 방송 캡처

[데일리스포츠한국 김지혜 기자] '하트시그널 시즌3' 출연진 논란, 천안나, 이가흔, 버닝썬, 첫방송이 주목받는 가운데 박지현이 환한 웃음으로 모두를 무장해제시켰다. 

25일 첫 방송된 채널A '하트시그널 시즌3'에서는 청춘 남녀들이 시그널 하우스에 입주해 첫 만남을 가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6명의 예측단으로 가수 이상민, 작사가 김이나, 정신과 전문의 양재웅 원장, 배우 윤시윤, 모델 한혜진, 가수 피오가 자리했다.

이윽고 출연진의 첫 만남이 공개됐다. 그 가운데 박지현이 등장하자 남자 출연자들은 모두 긴장한 모습을 보였다. 이를 두고 김이나는 "만인의 호감형"이라 칭찬했다. 

이후 남녀 출연진들은 함께 집을 구경하며 화목한 시간을 보냈다. 이후 식사를 준비하러 나선 출연진. 갑작스럽게 천인우는 칼을 씻다가 베여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이에정의동은 "조심해야 한다"면서 걱정했다. 

그러자 박지현은 가방에서 밴드를 꺼내 섬세한 모습을 보였다. 

밤이 깊어지고 출연진들은 첫인상 투표를 진행했다. 먼저 천인우와 박지현은 서로를 선택했다. 정의동은 박지현을 선택했다. 반면 서민재는 임한결을 선택했다. 이가흔은 천인우를 선택했다. 그리고 모두가 임한결이 박지현을 선택했을 거라 추측했지만 임한결은 이가흔을 선택했다.

방송 전 일부 출연자들에 관한 인성 논란 등의 이슈가 있었으나 제작진은 확인 결과 일각의 주장들은 사실과 다르다는 공식 입장을 밝혔다.

천안나는 중간에 투입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또 제작진은 천안나 학폭 의혹에 대해 확인한 결과 온라인에 유포된 글과 사실이 다르다는 것으로 확인했다는 공식 입장을 내놓기도 했다.

건국대 수의대녀`로 알려진 이가흔도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학교 폭력(학폭) 논란으로 화두에 올랐다. 

한편 남성 출연자 김강열이 버닝썬 관련 논란에 휩싸이기도 했으나 이와 관련해서도 제작진은 사실무근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트시그널3출연진논란#하트시그널3

김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