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Life & Culture 기획 연재
청정 목포 코로나19 지역사회 유입 차단 위해 총력24시간 비상근무체계 가동, 시내 전역 방역 강화, 신천지신도 관리에 만전
  • 최지우 기자 tm0153@hanmail,net
  • 승인 2020.03.01 16:32
  • 댓글 0
목포 김종식 시장이 지난달 28일 목포시보건소 선별진료소를 찾이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있다.

[데일리스포츠한국 최지우 기자] 전국이 코로나19 확진 환자의 증가로 불안에 떨고 있는 가운데 아직 확진자가 없는 목포시가 코로나19의 지역사회 유입 차단을 위한 총력 대응에 나서며 시민건강을 지키기 위해 안간힘을 쓰고 있다.

이는 목포시를 비롯해 인근 무안, 신안, 영암 등 전남 서부권에서는 아직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았지만, 지난달 28일과 29일 전남 동부권에서 확진자가 발생함에 따라 긴장감을 늦출 수 없기 때문이다.

김종식 목포시장은 지난 달 28일  시 보건소에 이어 29일  재난안전대책본부를 찾아 코로나19 예방 대응상황을 점검하고, 24시간 비상근무를 하며 감염병 차단 최 일선에 서있는 직원들을 격려했다.

김종식 시장은 “아직까지 우리 시에는 확진자가 없지만, 긴장의 끈을 절대 놓지 말고 목포를 코로나19로부터 끝까지 청정하게 지켜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달라. 아울러 여러분이 건강해야 목포와 시민들을 지킬 수 있다. 건강에 각별히 주의해 달라”고 강조했다. 

한편, 목포시는 현재 확진자가 없지만 전 직원 비상근무체계를 가동하고 시내 전역에 대한 방역 소독을 강화하고 있다. 아울러, 신천지 신도뿐만 아니라 최근 대구?경북을 다녀온 뒤 가벼운 호흡기 증상이라도 있는 시민은 반드시 시 보건소(061-277-4000)로 전화 문의해 줄 것을 당부하고 있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포#코로나19#확진자#목포시보건소

최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