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Sports 배구
'연승 마감' 이영택 대행 "이재영에게 당했다...분위기 잘 추스르겠다"
  • 이상민 기자 (인천) imfactor@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20.02.20 22:22
  • 댓글 0
이영택 대행. (사진=KOVO)

[데일리스포츠한국 이상민 기자] KGC인삼공사가 연승을 마감했다.

KGC인삼공사는 20일 인천계양체육관 열린 도드람 2019-2020 V리그 5라운드에서 흥국생명에 1-3으로 패했다. 인삼공사는 연승 행진을 5에서 멈췄다. 1세트를 따냈지만 승부처 때 에이스의 부재로 무릎을 꿇었다. 특히 두 번의 듀스에서 세트를 내준 것이 뼈아팠다.

이영택 감독 대행은 “선수들이 부담스러운 상황에서 1세트를 잘 풀어줬는데 2세트부터 범실이 많았다. 거기서 흐름을 넘겨줬다. 졌지만 선수들에게 박수를 쳐주고 싶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승부처에서는 에이스 싸움이다. 이재영이 잘한다. 이재영에게 당했다”라고 말하며 “이재영이 공격을 강하게 하고 높은 타점에서 때리는 선수여서 그것에 대비했는데 대처가 미흡했던 것 같다”고 말했다.

연승을 마감한 인삼공사는 새로운 마음가짐으로 6라운드에 나선다. 이 감독 대행은 “전반기가 끝났을 때까지만 해도 우리가 시즌 후반에 PO 싸움을 할 거라고는 예상을 못했다. 아직 끝난 것은 아니다. 끝까지 선수들을 다독여서 하겠다. 연승이 깨졌기 때문에 다운되는 분위기를 컨트롤 해야 될 것 같다”고 말했다.

인천=이상민 기자 imfactor@dailysportshankook.com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