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Life & Culture 방송·연예
슈가맨 17년만에 되찾은 목소리? 슈가맨 시즌3, 전설의 슈가맨의 등장에 눈물바다
  • 김지혜 기자 dshankook@daum.net
  • 승인 2020.02.14 12:25
  • 댓글 0
사진=JTBC ‘슈가맨3’ 방송 캡처

[데일리스포츠한국 김지혜 기자] '슈가맨' 17년만에 되찾은 목소리가 궁금한 가운데 희열팀 슈가맨이 등장과 동시에 스튜디오를 눈물바다로 만들었다.

14일(금일) 밤 9시에 방송되는 JTBC ‘투유프로젝트-슈가맨3’(이하 ‘슈가맨3’)는 ‘다시 찾은 노래 특집’으로 꾸며진다. 

유재석은 “우리 팀 노래는 발표와 동시에 대 히트를 친 곡이라, 오래된 노래지만 100불을 예상한다”고 어느 때보다 자신감 넘치는 모습을 보였다. 실제로 재석 팀 슈가송은 전주만으로 세대별 판정단의 불빛을 요동치게 만들어 지난주 진주에 이어 100불을 달성할 수 있을지 궁금증을 높였다. 

유희열은 “우리 팀 슈가송은 폭발적인 고음으로 유명하다. 워낙 높은 고음 탓에 이 노래를 부른 가수가 거의 없을 정도”라며 레전드 슈가송 소환을 예고했다.

유희열의 장담 속 등장한 전설의 슈가맨은 등장과 동시에 MC들과 세대별 판정단의 눈시울을 붉히게 만들었다. 벅찬 감정으로 무대를 마친 슈가맨은 “이 노래를 예전과 똑같이 다시 부르게 될 줄 몰랐다. 17년 만이다”라고 글썽였다.

또한 이들은 “당시 ‘고음병’에 걸렸었다. ‘She's gone’을 대적하기 위해 만든 노래”라며 대한민국 남자들을 ‘고음병’에 시달리게 만들었던 곡의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해 관심을 모으기도 했다. 

한편 '슈가맨3'는 매주 금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슈가맨3#슈가맨17년

김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