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Sports 일반
한국 남자탁구, 도쿄올림픽 단체전 본선 진출...여자탁구는 북한에 패해 8강 패자부활전 참가
  • 김백상 기자 104o@daum.net
  • 승인 2020.01.24 22:04
  • 댓글 0

[데일리스포츠한국 김백상 기자] 한국 남자탁구가 2020 도쿄올림픽 단체전 본선 진출을 확정했다.

김택수 감독과 한국 남자탁구 대표팀 (사진 = 국제탁구연맹 홈페이지)

김택수 감독이 이끄는 한국 남자탁구 대표팀(4위)은 24일(한국시간) 포르투갈 곤도마르에서 열린 국제탁구연맹(ITTF) 2020 도쿄올림픽 세계 단체예선전 16강전에서 체코(19위)를 3-0꺾고 도쿄 올림픽 단체전 본전 진출을 확정지었다.

한국은 1복식에서 정영식(국군체육부대)-이상수(삼성생명) 조가 토마스 폴란스키-파벨 시루체크 조를 3-1(11-8 5-11 11-7 11-8)로 꺾으며 순조로운 출발을 보였다.

두 번째 단식에서도 장우진(미래에셋대우)이 루보미르 얀카리크를 3-0(11-3 11-9 11-9)으로 제압하고, 이어진 세 번째 단식마저도 이상수가 시루체크를 3-0(11-9 11-5 11-3)으로 연파하며 도쿄올림픽 본선행을 확정지었다.

이번 대회에서는 상위 성적 남녀 9개 팀에게 도쿄올림픽 단체전 본선 진출권이 돌아간다.

16강전에서 승리한 팀이 8장의 출전권을 확보하고, 남은 한 장은 16강전에서 패한 8개 팀이 다시 8강 패자부활 토너먼트를 벌인다.

한편 추교성 감독이 지휘하는 여자 대표팀(5위)은 하루 앞서 열린 북한과의 16강전에서 1-3으로 패했다. 

8강 진출에 실패한 여자 대표팀은 현지시간으로 25일 우크라이나(13위)와 패자부활 토너먼트 첫 경기를 치른다.

김백상 기자  104o@dailysportshankook.com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 남자탁구#여자탁구

김백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