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Life & Culture 방송·연예
포방터 돈까스 제주도? 백종원의 골목식당, "가고 싶지 않았는데" 결심한 이유 공개
  • 김지혜 기자 dshankook@daum.net
  • 승인 2019.12.18 16:21
  • 댓글 1
사진=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제공 포방터 돈가스 연돈 

[데일리스포츠한국 김지혜 기자] 포방터 돈까스 제주도가 화제인 가운데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이 ‘겨울특집’을 방송한다.

18일(금일) 방송되는 SBS 예능프로그램 ‘백종원의 골목식당’의 겨울특집에서는 포방터시장을 떠나게 된 돈가스집의 말 못 할 숨은 사연부터 새로운 터전 제주도에 정착하기까지 시청자들이 궁금해했던 풀 스토리가 낱낱이 공개된다. 

포방터 돈가스집은 지난해 포방터시장 편에 소개돠면서 백종원에게 '돈가스 끝판왕' 이라는 이례적 호평을 받았고, 방송 이후에는 이른 새벽부터 대기 줄로 인산인해를 이루며 폭발적 관심을 받았다.

하지만 지난 여름특집 방송 당시 포방터를 찾아온 백종원에게 사장님들은 그동안 각종 민원으로 인한 말 못 했던 숨은 고충을 토해내 시청자들의 안타까움을 더했다. 심지어 ‘포방터를 떠나야 하나?’라는 극단적 생각을 할 만큼 사장님들의 고민이 깊었다. 결국 포방터를 떠나기로 했지만, 마지막 영업 중인 돈가스집에 돌연 경찰차가 출동하면서 소란이 끊이지 않았고, 사장님들은 “이렇게 가고 싶진 않았다”라며 참았던 눈물을 쏟아냈다.

백종원과 가게 이전에 대해 긴 고민을 나누던 사장님들은 계속된 민원 문제뿐 아니라 그간 말 못 했던 숨겨진 고민들을 솔직히 털어놓았다. 그리고 상의 끝에, 결국 포방터를 떠나 제주도로 이전을 결심했다.

그간 수많은 민원으로 몸살을 앓아도 포방터시장 내에서 꿋꿋하게 제자리를 지켜내고자 했던 돈가스집이었기에 사장님들의 이번 심경 변화에 큰 관심이 모이고 있다.  

또한 돈가스집이 가게 이전을 최종 결심하게 된 결정적인 이유도 있었는데, 이는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과연 무엇이었을지, 이는 방송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한편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은 매주 수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방터돈까스제주도#백종원의골목식당

김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포방일 2019-12-19 21:37:27

    어제 마지막 영업에서 술먹고 나타나서 행패부린 인간.그 인간이 1년 동안 끈질기게 술먹고 와서 행패부린 그 인간, 처벌해야 합니다.네티즌들이 나서 주세요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