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Sports 배구
'김연경 포함' 여자 배구대표팀, 2020 도쿄올림픽 최종 엔트리 발표
  • 이상민 기자 imfactor@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19.12.06 21:10
  • 댓글 0
19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제20회 신한금융 서울 아시아여자배구선수권대회 대한민국과 홍콩의 경기. 한국 선수들이 승리 후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데일리스포츠한국 이상민 기자] 스테파노 라바리니 감독이 이끄는 여자 배구대표팀이 도쿄행 티켓을 따내기 위한 채비를 마쳤다.

대한민국배구협회는 6일 2020 도쿄올림픽 여자 아시아대륙예선전에 출전할 국가대표팀 14명을 발표했다.

레프트는 에이스 김연경과 이재영, 그리고 표승주와 강소휘가 이름을 올렸다. 라이트에는 김희진과 박정아가 선발됐다. 센터는 베테랑 김수지, 양효진, 한송이를 비롯해 신예 이주아가 포함됐다. 세터는 이다영과 염혜선이 리베로는 김해란, 오지영이 뽑혔다.

대표팀은 2020년 1월 7일부터 12일까지 열리는 2020 도쿄올림픽 여자 아시아대륙예선전에 참가한다. 오는 16일부터 충북 진천선수촌에 입촌하여 훈련을 실시한 후, 2020년 1월 5일 오전 10시 50분, TG657편으로 대회 장소인 태국, 나콘라차시마로 출국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