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Sports 배구
OK저축은행 석진욱 감독 "최선 다하라 당부...박원빈, 손주형 믿는다"
  • 이상민 기자 (안산) imfactor@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19.11.13 18:34
  • 댓글 4
OK저축은행 석진욱 감독. (사진=KOVO)

[데일리스포츠한국 이상민 기자] OK저축은행이 연패 탈출에 도전한다.

OK저축은행은 13일 안산 상록수체육관에서열리는 프로배구 도드람 2019-2020 V리그 남자부 2라운드에서 삼성화재와 만난다.

1라운드 5연승 돌풍을 일으켰던 OK저축은행은 최근 2연패를 당하면서 주춤하고 있다. 선두 자리도 대한항공에 내줬다. 다시 좋은 흐름으로 이어가기 위해서는 연패를 끊어내야 한다. 경기 전 석진욱 감독은 “졌다고 해서 달라질 건 없다. 레오와 이민규가 없어도 코트 안에서 최선을 다하라고 당부했다”고 말했다.

부상에서 회복 중인 이민규와 레오에 대해서는 “레오는 오늘 점프를 뛰었다. 테스트하면서 계속 지켜보고 있다. 곧 복귀할 것 같다”고 설명했고 “이민규는 심각하지는 않고 약간 손상됐다고 하는데 본인이 할 수 있다고 이야기했다. 곽명우가 안 좋을 때 기용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OK저축은행의 과제 중 하나는 ‘박철우 막기’다. 석 감독은 “박원빈과 손주형이 높이가 좋다. 박철우랑 붙었을 때 제일 많이 막았다. 비디오도 보면서 분석을 많이 했다”며 그 친구들이 잘 할 것“이라고 믿음을 드러냈다.

안산=이상민 기자 imfactor@dailysportshankook.com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4
전체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