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Sports 배구
'짜릿한 역전승' KB손해보험 권순찬 감독 "이길 줄 몰랐다. 서브 들어간 것이 승리 요인"
  • 이상민 기자 (의정부) imfactor@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19.10.15 22:37
  • 댓글 0
(사진=KOVO)

[데일리스포츠한국 이상민 기자] "이길 줄 몰랐습니다"

KB손해보험은 15일 의정부체육관에서 열린 프로배구 도드람 2019-2020 V리그 남자부 1라운드 한국전력과 경기에서 세트스코어 3-2(22-25, 18-25, 25-19, 25-19, 15-13)로 승리했다.

KB손해보험은 1,2세트를 내준 뒤 3,4세트를 따내며 승부를 5세트로 끌고 같고 5세트서도 0-6 상황을 뒤집으며 극적인 역전승을 기록했다.

경기 후 권순찬 감독은 “선수들이 긴장을 한 것 같다. 초반에 상대 서브가 강하게 들어오는 바람에 리시브가 안 된 것이 고전한 이유 같다”고 설명했다.

KB손해보험 1,2세트를 내줬지만 3,4세트를 따내는 저력을 발휘했고 5세트서도 0-6 상황을 뒤집으며 짜릿한 역전승을 거뒀다. 권 감독은 "서브로 분위기를 바꾼 것이 주요했다. 서브가 제대로 들어가다 보니 블로킹이나 수비에서 분위기가 반전됐다"며 역전승의 원인을 짚었다.

이어 “연습게임과 컵대회 때 포기하지 않는 것이 달라진 점이라고 느낀다" 며 "솔직히 5세트에서 질 줄 알았는데 이겨서 기쁘다"고 덧붙였다.

새 외국인 선수 브람에 대해서는 “아직 분위기에 적응을 못하는 것 같고 높은 볼에 약점을 보인다. 앞으로 고쳐나가야 할 부분이라고 생각한다. 지금 길들여져 있는 습관을 고치면 더 힘이 생기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이야기 했다.

의정부=이상민 기자 imfactor@dailysportshankook.com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