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Life & Culture 기타
카카오, ‘카카오메일’ 출시 앞서 ‘마이 워너비 메일주소’ 이벤트 실시
  • 김백상 기자 104o@daum.net
  • 승인 2019.10.12 18:58
  • 댓글 0

카카오톡 내 메일 수ㆍ발신, 카카오톡 채널로 알림 제공
이용자가 직접 신청하는 메일주소 선점 이벤트 마련, 카카오콘으로 참여

(사진 = 카카오 제공)

[데일리스포츠한국 김백상 기자] 카카오(공동대표 여민수, 조수용)가 오는 11월 베타 버전으로 선보일 예정인 ‘카카오메일’ 서비스 출시에 앞서 이용자 참여형 이벤트 ‘마이 워너비 메일주소’를 진행한다.

카카오메일은 별도의 앱 설치 없이 카카오톡 내에서 손쉽게 이용할 수 있는 카카오계정 기반의 새로운 메일 서비스로 ‘@kakao.com’을 도메인으로 한다. 카카오톡 채널을 통한 편리한 메일 확인과, 자동으로 메일을 정리해주는 스마트 분류함 기능으로 효과적 메일 이용이 가능하다.

카카오는 새로운 메일 서비스 출시에 앞서 이용자가 원하는 메일주소를 먼저 신청하고, 당첨 시 이를 선점할 수 있는 이색 이벤트를 마련했다. 

오는 22일까지 카카오톡 더보기탭의 ‘메일’ 아이콘을 눌러 이벤트 페이지에 접속해 참여할 수 있다. 메일주소는 영문 소문자와 숫자, 일부 특수기호 등을 활용해 최소 3자 이상, 최대 15자 이하까지 신청 가능하며, 갖고 싶은 메일주소를 최대 3개까지 입력할 수 있다. 응모는 기간 내 계정 당 1회만 참여 가능하다.

이벤트 신청은 최근 선보인 새로운 리워드 프로그램 ‘카카오콘’ 15콘으로 가능하다. 카카오톡 더보기탭에서 콘 아이콘을 클릭 시 최초 10콘이 제공되고, 카카오톡과 다음, 멜론 서비스 이용 계정 통합 등을 통해 카카오콘을 추가로 적립해 이용할 수 있다.

해당 이벤트는 종료 후 추첨을 통해 당첨 메일주소가 선정되며, 10월 30일 이후 당첨자를 대상으로 카카오톡을 통해 안내할 예정이다. 당첨된 메일주소는 정해진 기간 내 등록 절차를 거쳐 카카오메일 서비스가 시작되는 11월부터 사용 가능하다.

카카오 관계자는 “카카오톡 내에서 쉽게 이용 가능해, 접근성과 편의성을 두루 갖춘 메일 서비스가 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며 “출시에 앞서 이용자들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메일 선점 이벤트에 많은 참여와 관심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백상 기자  104o@dailysportshankook.com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카카오메일

김백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