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Life & Culture 방송·연예
AOA 탈퇴멤버 초아 근황 공개, 팬들의 사랑은 여전해..민아-유경은?
  • 이은미 기자 dshankook@daum.net
  • 승인 2019.09.06 02:35
  • 댓글 2
사진=초아 SNS

[데일리스포츠한국 이은미 기자] AOA 탈퇴멤버 초아가 팬들의 여전한 사랑을 받고 있는 근황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초아의 팬들은 올해 초 초아의 생일을 맞이해 초아가 태어난 지역 인근인 부평역에 초아의 다양한 사진을 담은 광고판을 게재했다.

공개된 광고판에는 '2019.03.06 Happy ChoA Day 생일 축하해♥ 미안 우리 또 해버렸어(@>u<) 나쁜 어른들로부터'라는 글이 적혀 있다.

이에 초아는 자신의 SNS를 통해 "올해도 생일 축하해주셔서 정말 감사드린다. 올해도 덕분에 잊지 못할 생일 되었다"고 답했다.

초아는 현재 SNS에서 생일을 챙겨주는 팬들에게 답변하는 것 외에는 별다른 활동을 하지 않고 있다.

한편 초아는 지난 2017년 불면증과 우울증을 이유로 공식적으로 AOA를 탈퇴하겠다는 소식을 전했다. 그 전에도 초아는 SNS를 통해 "팀에서 맏얻니였지만 활동을 하며 울고 싶을 때가 많았다. 스스로 채찍질할수록 병들고 있는 스스로를 발견했다"고 고백한 바 있다.

초아 외에도 민아와 유경도 AOA를 탈퇴했다. 민아는 구체적인 팀 탈퇴 사유나 행보를 밝히지 않았으며, 유경은 AOA가 댄스 그룹으로 노선을 바꿔 개약 해지에 들어간 것으로 알려졌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