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Life & Culture 방송·연예
이채은, 오늘은 '연애의 맛' 아닌 '모델' 포스 풀풀..이러니 오창석 반하지
  • 이은미 기자 dshankook@daum.net
  • 승인 2019.09.05 16:44
  • 댓글 0
사진=이채은 인스타그램

[데일리스포츠한국 이은미 기자] '연애의 맛' 이채은이 방송에서와는 다른 모델 일을 할 때는 프로페셔널한 모습을 보여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채은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스틸컷"이라는 해시태그와 함께 사진 두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채은은 여름 분위기가 물씬 풍기는 곳에서 시원한 의상을 입고 사진 촬영에 한창이다.

특히 이채은은 카리스마 있는 진지한 표정으로 촬영에 임하고 있어 '연애의 맛'에서 오창석과 보이는 달달한 모습과는 180도 다른 모습을 선보이고 있다.

한편 이채은과 오창석은 '연애의 맛' 프로그램 출연으로 인연을 맺었으며, 지난 7월 2일 '2019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한화이글스와 LG트윈스 경기에 시구자와 시타자로 나선 자리에서 공식적으로 연애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