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Sports 야구
푸홀스, MLB 역대 외국인 최다 안타 기록 경신... '3,168개'
  • 김백상 기자 104o@daum.net
  • 승인 2019.08.15 16:12
  • 댓글 0

[데일리스포츠한국 김백상 기자] 앨버트 푸홀스(39, 로스앤젤레스 에인절스)가 미국프로야구(MLB)에서 외국인 타자 통산 최다 안타 기록을 새로 썼다.

앨버트 푸홀스 / 연합뉴스 제공

푸홀스는 15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애너하임의 에인절스타디움에서 열린 피츠버그 파이리츠와의 경기에서 4타수 2안타를 치고 3타점을 올려 팀의 7-4 승리에 힘을 보탰다.

푸홀스는 통산 안타를 3,168개로 늘리면서 지난 시즌을 끝으로 은퇴한 같은 도미니카공화국 출신 아드리안 벨트레(3,166안타)를 제치고 이 부문 단독 15위로 뛰어올랐다. 동시에 벨트레를 넘어 역대 빅리그 외국인 타자 최다 안타 기록의 새 주인이 됐다.

2001년 메이저리그에 데뷔해 19시즌째를 뛰는 푸홀스는 올해 여러 기념비를 세웠다.

5월에는 역대 5번째로 통산 2천 타점을 찍었다. 그의 타점은 2,052개로 불었다.

또 7월에는 사상 최초로 홈런 650개와 2루타 650개를 달성했다.   

빅리그 통산 최다 안타 1위는 4,256개를 친 피트 로즈다. 원조 홈런왕 행크 에런은 통산 타점 1위(2,297개)다.

푸홀스는 홈런 9개를 보태면 윌리 메이스와 더불어 역대 홈런 공동 5위(660개)로 어깨를 나란히 한다.

김백상 기자  104o@dailysportshankook.com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푸홀스#MLB#외국인 최다안타

김백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