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photo news
[포토뉴스] 여름철 태풍 대비하세요어항시설과 항만시설, 인명 및 시설 피해 대비
  • 박상건 기자 pass386@daum.net
  • 승인 2019.06.28 13:50
  • 댓글 0

[데일리스포츠한국 박상건 기자] 해양수산부(장관 문성혁)는 여름철 태풍으로 인한 해양수산 분야 인명 및 시설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태풍 대비 재난대응 계획’을 수립하여 시행한다.

지난해 제주 남원 앞 바다 태풍(사진=데일리스포츠한국 DB)

해양수산 시설이 밀집해 있는 해상은 육상보다 태풍의 영향을 먼저 받기 때문에 더욱 발 빠른 대응과 철저한 대비가 필요하다. 해양수산부는 ‘태풍 대비 재난대응 계획’을 토대로 태풍발생상황에 따라 선제적으로 대응해 나가고자 한다.

먼저, 태풍 북상 초기인 대만 남단(북위 22도) 시점부터 비상대응체계를 가동하고, 대만 북단(북위 25도), 오키나와 북단(북위 28도) 및 한반도 상륙 시점 등 단계별로 비상근무인원을 확대하여 대비태세를 강화한다.

또한, 태풍으로 인한 시설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항만과 어항 시설물 사전점검을 실시하여 취약한 부분을 보강하고, 선박안전시설 및 항로표지시설 점검 등을 실시한다. 태풍의 영향을 크게 받는 소형어선과 선박에는 태풍 내습 시에 긴급안내 문자를 발송하여 피항 등 안전조치를 취하도록 할 예정이다.

특히, 작년에 태풍 피해가 많았던 양식장에 대해서는 고박설비를 철저히 점검하고, 필요 시 양식 수산물의 조기 출하를 검토하는 등 피해 예방조치도 실시한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해양수산부#테풍#제주도#남원#항만#어항

박상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